사이언스메인로고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YTNSCIENCE 날씨

YTN science 날씨 > 케이 웨더

식약처 “도심 도로변·하천 봄나물 중금속 오염 ‘주의’”



도심 하천이나 도로 주변에서 자라는 야생 봄나물이 중금속에 오염된 경우가 있으므로 섭취를 자제해야 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가 최근 도심 하천변과 도로변 등 343곳에서 쑥·냉이·달래 등 야생 봄나물을 채취한 결과 24곳(7.0%)에서 허용기준치가 넘는 납과 카드뮴이 나왔다. 납은 1.3ppm까지, 카드뮴은 0.6ppm까지 검출됐다.

농산물의 중금속 허용기준은 쑥·냉이·엉겅퀴 등 엽채류는 납 0.3ppm 이하, 카드뮴 0.2ppm 이하이며 달래·돌나물·고사리 등 엽경채류는 납 0.1ppm 이하, 카드뮴 0.05ppm 이하다.

반면 농촌의 들녘이나 야산 등 133곳에서 채취한 야생 봄나물은 중금속 오염정도가 허용 기준치 이하로 나타나 모두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

식약처 관계자는 “도심 하천변이나 도로변 등 중금속 우려지역에서 자라는 봄나물은 채취·섭취를 자제할 필요가 있다”고 당부했다.

또한 “들녘이나 야산 등에서 미나리와 유사한 독미나리, 산마늘과 비슷한 은방울꽃 등은 독초이기 때문에 안전사고가 발생할 수 있다”며 “봄나물에 대한 지식이 경험이 없으면 채취하면 안 된다”고 설명했다.


본 기사는 날씨 전문 뉴스매체 온케이웨더(www.onkweather.com)에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1.  21:00사이언스 스페셜 <에너지의 ...
  2.  22:00마스 : 인류의 새로운 시작 <...
  3.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1.  2018 수용자품질평가조사 결과 (한국...
  2. [종료] YTN사이언스 연말·신년특집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