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멀 시그널

[펫닥터] 14살 요크셔테리어, 미니에게 찾아온 치매


노화로 인해 반려견 치매가 찾아온 미니.

과거 사료를 먹다 대소변을 보는 이상증세와 함께 혀까지 새파래졌다는데.

당시 보호자는 곧바로 미니를 병원에 데려갔고, 진단 결과 미니가 치매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미니는 현재 시력과 청력을 모두 잃은 상태로 보호자와의 상호 작용도 어려워진 상황.

심지어 밤낮으로 뱅뱅 도는 서클링 증상까지 보인다는데.

그래도 다행인 것은 수의학을 전공하는 보호자의 빠른 대처와 극진한 보살핌으로 미니의 상태가 더 악화하지는 않고 있다는 것!

하지만 완치가 없는 치매의 특성상 미니를 위한 정밀 검사가 무엇보다 필요한 상황.

이러한 미니의 사연을 접하고 한 대학의 동물병원에서 기꺼이 도움의 손길을 내밀었다!

먼저 치매 진단 설문지로 미니의 행동 상태를 확인하는 자가 진단부터 단계별 정밀 검사가 진행되는데.

과연 미니는 치매를 극복하고 보호자와 행복하게 지낼 수 있을까?


YTN 사이언스 배경호 (vjhoya@ytn.co.kr)
  1.  22:00월드 탑텐 세계의 전쟁 전투...
  2.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3.  24:00과학으로 풀어보는 신박한 토...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