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보 K-사이언티스트

레이저, 질병을 진단하다

■ 엄태중 / 고등광기술연구소 부소장

대한민국 과학을 이끌어가는 과학자들의 연구와 삶을 들여다보며 그들을 응원하는 <브라보 K-SCIENTIST>

아흔 다섯 번째 주인공! 엄태중 박사

20세기 인류의 삶을 바꾼 가장 위대한 발명, 레이저! 그 발명으로부터 60년이 지난 현재, 레이저 기술은 모든 산업 분야에 적용되고 있는 만큼 세계적으로 기술 경쟁이 쟁쟁한데. 대한민국의 엄태중 박사는 이러한 세계 레이저 기술 시장에 도전하고 있다.

현재까지 눈 질환을 가장 정확하게 진단하는 기기인 광결맞음 단층영상기기(OCT). 전 세계적으로 이 기술을 개발하기 많은 연구팀과 기업이 뛰어들었으나 현재 단 3개의 회사만의 이 기술을 독점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엄 박사는 의료영상기기에 안정적으로 레이저 기술을 응용해 사람 망막의 3차원 구조를 실시간 고해상도로 보여주는 데 성공했다.

엄 박사의 광음향 영상 기술을 사용하면 레이저 광원으로 손상되거나 파열된 힘줄이나 인대의 상처 부위를 촬영할 수 있다. 기존의 진단법인 초음파나 자기공명장치(MRI)이 가진 오류를 극복할 수 있게 된 것인데. 이로써 엄 박사는 국내 기술로 독점 시장에 새로운 대안을 제시했다.

레이저 광기술의 원천기술을 확보하는 데 앞장서고 있는 엄 박사 연구팀. 레이저 광원으로 미래 첨단기술을 개발하는 엄태중 박사의 연구 이야기를 들여다보자.


  1.  11:40리얼수선예능 고쳐듀오 시즌3...
  2.  12:40코로나19 1년 이후의 세계 Ho...
  3.  13:40과학다반사 <53회> (본)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