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큐S프라임

대한인, 누리호의 기적을 만들다


우주라는 무한한 영역으로 뻗어 나가기 위해 인류는 수없이 많은 도전을 해왔습니다.

실제로 우주발사체의 첫 발사 성공률은 단 27%.

로켓 발사의 역사는 곧 실패의 역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2021년 10월 21일 한국형 최초의 우주발사체로 개발된 누리호 역시 첫 발사 성공의 문턱을 넘지 못했습니다.

누리호가 정상적으로 점화하면서 목표 고도인 지구상공 700km까지 올라갔지만 3단 엔진의 연소시간 부족으로 위성 모사체를 궤도에 올려놓는데 실패한 것입니다.

한 번의 실패를 거울삼아 8개월 만에 다시 2차 발사에 도전하는 누리호.

그 기적의 순간을 향해 숨가쁘게 뛰어 온 사람들.

그들의 피, 땀, 눈물로 일궈온 우주 발사체 기술 경쟁력의 현주소를 짚어봅니다.


YTN 사이언스 박인식 (ispark@ytn.co.kr)
  1.  15:00생명의 신비, 지구 생명의 탄...
  2.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3.  17:00나는 몸신이다 몸 사이즈 확~...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