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큐S프라임

시대를 앞선 과학 ‘오버 테크놀로지’


기원전 350년경, 고대 그리스 수학자, 아르키타스가 나무를 가지고 만든 비둘기 로봇.

하늘을 200m 가량 날 수 있었던 이 비둘기는 인류 최초의 로봇이자, 드론으로 기록되고 있습니다.

빅토리아 시대의 전자악기, 텔하모듐.

인터넷 세상이 열리기 전인 1896년에 이미 전화선을 통해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하며 세상을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그리고 1951년 처음 탄생한 세계 최초의 휴대용 노트북과 1970년대에 이미 새로운 기술의 탄생을 알린 디지털 카메라, 스마트 워치까지!

이름하여 오버 테크놀로지라 불리는 이것들은 그 시대의 평균적인 기술력을 뛰어넘은 놀라운 발명을 뜻하는데요.

우리나라에도 많은 이들이 ‘오버 테크놀로지’의 기적을 이루며 문명을 발전 시켜왔습니다.

하지만 세상에 없던 혁신적인 기술을 내놨지만 상용화로 이어질 수 없었던 이유는 무엇일까요?

다큐S프라임에서 찾아봅니다.


YTN 사이언스 김영록 (rock062@ytn.co.kr)
  1.  14:00다큐S프라임 <273회> (2)
  2.  15:00생존의 법칙 와일드 라이프 ...
  3.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1.  2022년 YTN 사이언스 하반기 외주제작...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