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방

융합의 에너지를 만들다 - 케이디파워

평범해보이는 이 LED 램프는 조만간 미얀마의 곳곳을 밝힐 예정이다.

전기 보급률이 턱없이 낮은 미얀마에 별도의 전기시설 없이도 불을 밝힐 수 있는 방법이 생긴 것이다.

전국 곳곳에서 볼 수 있는 태양광 시설은 이제 모바일로 발전량을 체크하고 모듈이 고장나기 전에 미리 알려주는 태양광 관제시스템으로 거듭나고 있다.

이런 아이디어는 어디에서, 누구로부터 시작되었을까?

전기에너지 분야에서 오랜 시간 잔뼈가 굵고 늘 새로운 변신을 일삼아 온 기업.

케이디파워에서 그 답을 찾아본다.


  1.  05:30브라보 K-사이언티스트 <43회...
  2.  06:00야생 생존의 법칙 <2회> (4)
  3.  07: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5)
  1.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그램 외...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