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방역 당국 "원숭이두창 확진자, 증상 사라질 때까지 격리...3주 예상"


2급 법정 감염병으로 지정된 원숭이두창 확진자 격리 기간은 3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감염력 소실 여부가 격리 일수의 중요한 기준이라며, 원숭이두창의 경우 코로나19처럼 7일로 정해진 게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질병관리청은 수포 등 증상이 있을 때 감염력을 갖는 원숭이두창 특성을 고려해, 관련 증상이 모두 사라질 때까지 환자를 격리할 방침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기간은 3주 정도로 예상하며, 최종 격리 해제 여부는 의료진이 판단하게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원숭이두창은 증상 발현 이후 전파력을 갖는 만큼 접촉자까지 격리하는 것은 현재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이형원 (lhw90@ytn.co.kr)
  1.  01:00지구멸망 최후의 날 초강력 ...
  2.  02:00과학으로 풀어보는 신박한 토...
  3.  03:00국내특선다큐 C19가 바꾼 세...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