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노년기에 근육 줄고 비만 생기면 치매 위험 커"


노년기에 근육이 줄면서 비만이 함께 오는 근 감소성 비만이 생기면 치매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일본 쥰텐도대 연구팀은 노인 1,600여 명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근 감소성 비만 노인의 경도인지장애 판정 확률은 41%로, 비만이나 근 감소증이 없는 노인의 15%보다 높았다고 밝혔습니다.

또 치매 판정률도 근 감소성 비만 노인의 경우는 15%로, 비만이나 근 감소증이 없는 노인의 2%보다 높았다고 말했습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바탕으로 근 감소성 비만을 치료하는 연구를 하면 치매 유병률을 줄일 수도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사이언스 최소라 (csr73@ytn.co.kr)
  1.  15:00월드 탑텐 세계의 전쟁 지휘...
  2.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3.  17:00도전 초소형 주택 초소형 원...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