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반기문 전 총장 "코로나19 시기 국가·문화 차이 극복, 소통 더 필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으로 국제 교류가 제한돼 과거 어느 때보다 국가와 문화의 차이를 극복하고 소통을 잘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반기문 전 총장은 '한중우호와 동계올림픽 협력'이라는 주제로 열린 온라인 토론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반기문 전 사무총장은 또 코로나19 대유행이 상호 이해와 존중이 절실하게 필요한 시기에 발생해 특히 피해가 크다고 언급했습니다.

아울러 자신도 코로나19 때문에 2년 넘게 가지 못한 중국을 이번 베이징 동계 올림픽 개막식 참석을 계기로 방문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외교학원 소속 국가 소프트파워 연구센터가 주최한 이번 행사는 베이징 시내 듀이 센터에서 열렸으며, 추궈훙 전 주한 중국 대사와 중국의 '탁구 여제'로 불리던 덩야핑 등이 참석했습니다.







YTN 강성웅 (swkang@ytn.co.kr)
  1.  02:00드론히어로즈 : 국가대표 드...
  2.  03:00녹색의 꿈 철새가 돌아왔다 (2)
  3.  04:00영상실록 오늘N <29회> (본)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