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미국서 유전자 조작 돼지 신장 뇌사자 체내에 첫 이식


미국에서 유전자를 조작한 돼지의 신장을 뇌사자 체내에 이식하는 수술이 처음으로 성공했다고 뉴욕타임스와 AP통신 등이 현지 시각 20일 보도했습니다.

제이미 로크 박사가 이끄는 앨라배마대 의료진은 미국이식학회저널에 실린 논문을 통해 지난 9월 오토바이 사고로 뇌사 판정을 받은 57살 남성 짐 파슨스의 신체에서 신장을 제거하고 대신 유전자 조작 돼지의 신장을 이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이식 수술 23분 만에 돼지 신장이 소변을 생성하기 시작했고, 이후 사흘 동안 정상적으로 기능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연구진은 돼지 신장에 대한 인체 거부반응은 없었으며 수술받은 뇌사자가 돼지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은 것은 물론 혈액에서 돼지 세포가 검출되지도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최근 돼지 장기 이식에 관한 연구가 잇따라 성과를 내는 가운데 이번 수술은 동료심사를 통과한 의학저널에 실린 첫 연구 성과라고 뉴욕타임스는 평가했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1.  22:00야생의 강자 야생 전사들의 ...
  2.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3.  24:00테마기행 세기의 절경 노르웨...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