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지난해 美 경찰관 사망 원인 1위는 '코로나'


지난해 미국 경찰관들의 사망 원인 1위는 코로나19였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뉴욕타임스는 현지 시각 12일 전국법집행요원추모펀드의 보고서를 인용해 2년 연속으로 경찰관이 순직하게 된 최대 원인으로 코로나19가 꼽혔다고 보도했습니다.

보고서를 보면 지난해 미국에서 공무 집행 중 순직한 연방정부·주정부·지역 경찰관은 모두 458명으로 90여년 만의 최고치이자, 전년인 2020년보다 55%나 증가한 수치였습니다.

이 가운데 301명이 코로나19로 사망했습니다.

보고서는 "이들 경찰관은 공무를 수행하던 중 코로나바이러스에 직접 노출돼 사망한 것으로 보고됐다"고 전했습니다.

사망 원인 2위는 총기를 포함한 중범죄 폭행이고 3위는 도로에서 근무하다가 차량 관련 사고로 집계됐습니다.

코로나19 사태 이전 30년간 펀드가 집계한 공무 중 순직 경찰관 수가 200명을 넘긴 것은 2001년과 2007년 두 번뿐이었다고 뉴욕타임스는 설명했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1.  22:00야생의 강자 야생 전사들의 ...
  2.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3.  24:00테마기행 세기의 절경 노르웨...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