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美 적십자사, 사상 첫 국가 혈액 부족 위기 상황 선포


오미크론 변이 확산 여파로 미국 적십자사가 사상 처음으로 국가 혈액 부족 위기 상황을 선포했습니다.

정치전문 매체 더힐은 현지 시각 11일 미국 적십자사가 혈액 센터와 함께 이 같은 내용의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고 전했습니다.

미국 적십자사는 코로나19 대유행으로 헌혈자가 감소하고 헌혈 캠페인 등이 중단되면서 10여 년 만에 최악의 혈액 부족 사태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중요 혈액형 공급은 하루 치가 안 되고 때로는 병원 혈액 수요의 4분의 1이 충족되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만약 국가 전체의 혈액 공급이 곧 안정되지 않는다면 일부 환자들이 생명을 구하는 혈액을 사용하지 못할 수도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미국에서는 지난해 신규 헌혈자가 24% 감소했고, 오미크론 변이가 폭발적으로 늘면서 혈액 부족 상황이 더욱 심각해졌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1.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2.  24:00테마기행 세기의 절경 노르웨...
  3.  01:00생존의 법칙 와일드 라이프 ...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