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美 가계 살림, 코로나19 이후 오히려 개선돼"


코로나19 대유행 속에 미국인들의 가계 살림이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했지만, 오히려 개선됐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막대한 규모의 경기부양책과 경제의 빠른 회복에 힘입어 미국인 천 170만 명이 빈곤에서 벗어났고 가계 총저축은 2조 7천억 달러, 우리 돈으로 3천 251조 원으로 늘었다고 전했습니다.

이 신문은 요인으로 연방정부의 재난지원금과 실업수당 확대, 학자금 원리금 상환유예 등을 꼽았습니다.

지난 2020년 4월 미국인들의 저축률은 33%로 코로나19 대유행 전의 8%보다 4배 이상 높아졌고, 지난해 7월 미국 최대은행 JP모건체이스의 예금계좌 잔액 중간값은 천 900달러로, 2년 전보다 50% 넘게 늘었습니다.







YTN 호준석 (junes@ytn.co.kr)
  1.  01:00지구멸망 최후의 날 대멸종 (2)
  2.  02:00드론히어로즈 : 국가대표 드...
  3.  03:00녹색의 꿈 철새가 돌아왔다 (2)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