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브라질에서도 코로나+독감 동시감염 '플루로나' 사례 6명 확인


[앵커]
이스라엘에 이어 브라질에서도 코로나19와 독감 바이러스에 동시에 감염되는 이른바 '플루로나' 사례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3개 주에서 감염 사례가 나왔는데 생후 1년 된 영아부터 성인까지 지금까지만 6명이 확인됐습니다.

김원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브라질 북동부 세아라주 당국은 현지시간 3일 발표한 보고서를 통해 코로나19와 A형 독감 바이러스에 동시에 감염된 이른바 '플루로나' 사례 3명이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주도 포르탈레자에 사는 생후 1년 된 아기 2명과 50대 남성 1명입니다.

두 아기는 입원했다 상태가 악화하지 않아 퇴원했고, 50대 남성은 증상이 가벼워 입원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남동부 리우데자네이루주에서도 16살 소년이 코로나19와 A형 독감 바이러스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 소년은 지난주부터 감기 증상을 보이기 시작했으며, 이번 주 의료시설 2곳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플루로나' 감염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운동선수인 이 소년은 코로나19와 독감 백신을 모두 맞았으며 증상은 비교적 가벼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리우데자네이루 당국은 코로나19와 독감에 동시 감염된 환자가 한 명 더 있다고 밝혔으나 신원과 건강 상태는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상파울루에서도 한 언론인이 지난달 말 검사에서 코로나19와 독감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현재 자가 격리 상태입니다.

앞서 이스라엘에서 코로나19 백신을 맞지 않은 임산부의 '플루로나' 감염이 보고됐습니다.

코로나와 독감에 동시 감염된 세계 첫 사례로 알려졌지만 지난해 초 미국에서도 비슷한 보고가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편 다비드 초케우앙카 볼리비아 부통령이 뒤늦게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을 했습니다.

원주민 후손으로 전통의학을 신뢰한다며 코로나 백신을 맞지 않았음을 시인해 논란이 돼 왔습니다.

YTN 김원배입니다.


YTN 김원배 (wbkim@ytn.co.kr)
  1.  20:00과학으로 풀어보는 신박한 토...
  2.  21:00추적 몬스터 극한의 맨손 낚...
  3.  22:00관찰카메라 24시간 보정동 카...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