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벨기에·네덜란드 확진자 급증...방역조치 복귀 검토

[앵커]
최근 방역조치를 대폭 완화한 벨기에와 네덜란드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다시 규제를 강화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조만간 보건 전문가들과 논의하고 정부 회의를 거쳐 결정할 계획입니다.

김선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달 25일부터 코로나19 제한 조치를 대폭 완화한 네덜란드,

식당이나 술집도 '코로나 패스'만 있으면 무사통과였습니다.

그런데 완화조치 한 달이 지나고 코로나19 환자는 급속히 늘어났습니다.

네덜란드의 일일 신규 확진자는 한 달 동안 천오백 명에서 6천2백 명으로 무려 6배 가까이 급증했습니다.

많은 병원이 코로나 환자 치료를 위해 일반 진료를 줄이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에 따라 휘호 더용어 네덜란드 보건부 장관은 어려움을 겪는 병원들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새로운 제한 조치를 내놓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보건 전문가 그룹에 새 조치들에 대한 조언을 요청했고, 다음 달 2일 관련 정책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벨기에도 상황은 마찬가지입니다.

일일 확진자가 천명에서 3천여 명을 오가던 벨기에는 완화조치 이후 6천여 명으로 늘어나 '4차 유행 초기'로 진단하고 있습니다.

벨기에는 이달 26일로 정부 회의를 앞당기고 상점 등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재택근무 권고 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사실상 '일상회복'을 유지하고 있는 영국과 독일도 코로나19 환자가 다시 급속히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하지만 이들 나라는 방역 규제 강화보다 부스터샷을 포함한 백신 접종률을 더 높이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YTN 김선희입니다.


YTN 김선희 (sunny@ytn.co.kr)
  1.  05:30뉴스멘터리 전쟁과 사람 <66...
  2.  06:30사이언스 스페셜 희망의 땅, ...
  3.  07: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5)
  1.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주제작 ...
  2.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