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美 백악관, 반도체 부족 대응 회의 세 번째 소집

미국 백악관과 상무부가 반도체 부족 대응을 위해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하는 회의를 소집했습니다.

백악관은 현지 시각 23일 브리핑을 통해 브라이언 디스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 위원장과 지나 러몬도 상무장관이 회의를 주관하며 국제적 반도체 칩 부족 현상과 코로나19 델타 변이의 여파 등이 논의된다고 소개했습니다.

또 반도체 제조사와 구매업체 전반에서 투명성과 신뢰 증진과 관련한 업계의 진전에 대해서도 논의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반도체 부족은 취임 이후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최우선순위가 돼 왔다"고 강조했습니다.

블룸버그 통신은 삼성전자와 세계 최대 반도체 위탁생산 업체인 대만의 TSMC, 애플, 인텔, 제너럴 모터스, 포드 등이 참석명단에 있다고 전했고 백악관은 마이크로소프트와 다임러, BMW 등을 참석업체로 거론했습니다.

이번 회의는 반도체 부족 사태와 관련해 백악관이 소집한 세 번째 회의로 4월과 5월 회의에도 삼성전자가 모두 참석했습니다.

블룸버그 통신은 상무부가 기업에 반도체 부족 사태와 관련한 투명성을 요구할 것이라면서 45일 내로 재고와 주문, 판매 등과 관련한 정보 제출을 요청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반도체 부족 사태와 관련한 체계적 대응을 명분으로 기업들에 내부 정보를 요구하는 것인데 다수 기업은 난색을 보이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1.  15:00야생 동물가족 생존기 야생동...
  2.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3.  17:00애니멀 시그널 <34회> (11)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