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항공사 음주 측정 체계 긴급 점검

[앵커]
이스타 항공의 음주 비행 의혹과 관련해 관계 부처인 국토부가 긴급 실태 조사에 나섰습니다.

또, A 기장의 음주가 확인될 경우 이스타항공에 과징금을 부과하는 등 강력한 조처를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서 김다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국토교통부는 YTN 단독 보도 이후 곧바로 이스타항공에 안전개선명령을 내렸습니다.

음주측정과정에서 음주 감지된 운항승무원에 대해서는 관리자가 입회한 상태에서 음주 여부를 정밀 측정하도록 했습니다.

음주 측정 기록 조작 시도에 대해서도 사실 조사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음주 비행이 사실로 드러날 경우 조종사 자격 정지는 물론, 항공사에도 강력한 행정 처분을 내리겠다고 밝혔습니다.

[김상수 / 국토교통부 항공안전정책과 과장 : 같이 비행했던 여객 승무원이라든가 이런 분들을 포함해 전산 담당자들 6~7명에 대해서 인터뷰를 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해서 (사실) 조사를 할 겁니다.]

이스타 항공뿐 아니라 나머지 8개 항공사까지 국내 모든 항공사에 대한 긴급 점검에도 나섰습니다.

지금과 같은 음주 측정 전수조사 체계가 실제로 철저하게 이뤄지고 있는지 확인한다는 계획입니다.

국토부는 지난달 1일부터, 개정된 항공 교통 업무 기준에 따라 모든 항공 승무원에 대해 비행 투입 전 음주 측정을 하도록 지시했습니다.

그러나 이번 YTN 보도로 관리자 없이 혼자 진행하는 '셀프 음주 측정'의 허점이 그대로 드러난 겁니다.

음주가 감지되면, 곧바로 정밀 측정이 이뤄질 수 있도록 담당 직원에게 알림 문자가 가야 하지만 절차가 지켜지지 않았습니다.

국토부가 긴급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항공 안전을 위한 음주 측정 절차에 대한 개선책을 내놓을지 주목됩니다.

YTN 김다연[kimdy0818@ytn.co.kr]입니다.
  1.  03:007분 다큐 <25회> (본)
  2.  04:00옛것이 좋다 윤회매 (본)
  3.  04:30대한민국 골목기행 <28회> (본)
  1.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