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태풍과 함께오는 감염병 주의해야

[앵커]
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인해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있는데요.

태풍이 지나가더라도 침수나 수해 지역은 위생 상태가 좋지 않기 때문에 장염 같은 수인성 감염병을 주의해야 합니다.

최소라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태풍 영향권에 든 제주도의 한 가정집입니다.

마당에 빗물이 가득 차 집 안까지 들어왔고, 집 앞 도로도 물로 뒤덮여 발을 디디기 힘듭니다.

이처럼 강이나 하수가 불어났을 땐 물을 통해 옮겨질 수 있는 '수인성 감염병'을 주의해야 합니다.

[서민석 / 인천성모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 수인성 감염병 중에 세균성 이질이나 장티푸스, A형 간염과 같은 감염병들이 발생할 위험이 높아집니다. 오염된 물 안에 있는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감염될 가능성이 높아지는 거죠.]

태풍 이후에는 식중독 위험도 급격히 커집니다.

밭에서 경작하는 채소가 오염된 물에 잠길 위험이 있을 뿐 아니라 습한 환경에서 식중독균이 활발하게 번식하기 때문입니다.

올가을 부쩍 잦아진 태풍에 일본 뇌염 등 각종 질병을 옮기는 매개체 모기도 늘었습니다.

지난 5주 동안 전국 모기 개체 수는 1년 전보다 1.1배에서 최대 4배까지 많았습니다.

전문가들은 침수가 의심되는 채소와 과일 섭취를 피하고, 조리도구를 꼼꼼히 씻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또 태풍이 지나간 후 집주변 웅덩이에 고인 물을 제거해야 하며, 방충망과 모기 기피제를 사용하는 것도 도움된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사이언스 최소라[csr73@ytn.co.kr]입니다.
  1.  07: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5)
  2.  08:00사이언스 스페셜 완치 끝이 ...
  3.  09:00꿈을 여는 꿈의 에너지 에너...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