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정부, 신종 액상 담배 성분 분석 예정

정부가 지난 24일 국내 시장에 첫 출시된 미국 전자담배 시장 1위 제품인 '쥴'의 성분 분석에 들어가기로 했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신종담배의 유해성분 정보를 국민이 확인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성분 분석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쥴'은 2015년 출시된 이후 현재 미국 전자담배 시장의 70% 이상을 장악한 액상형 전자담배로 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지난 24일 국내에 출시됐습니다

최근 미국 하버드대 연구팀이 액상형 전자담배의 향료가 사람 기도의 섬모에 악영향을 주고, 이로 인해 폐 기능이 저하될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하는 등 전자담배 유해성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식약처는 각종 담배제품의 유해성분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담배 성분 분석법과 독성·의존성 평가법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식약처는 액상형 전자담배에 대해서는 20개 성분을 측정하겠다고 밝혀, '쥴' 분석 결과에 따라 전자담배를 둘러싼 유해성 논란이 다시 불붙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세계보건기구는 담배규제 기본협약에 따라 담배제조·수입업자가 제품 성분과 배출물 정보를 정부 당국에 제공하고, 정부는 이를 공개하도록 권고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관련법이 통과되지 않아 타르와 니코틴 함량만을 담뱃갑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현재 국회에서는 담배와 관련한 새로운 규제를 담은 담배사업법·국민건강증진법 개정안이 논의되고 있습니다.
  1.  09:00다큐S프라임 <136회> (2)
  2.  10:00두드림 노벨(Do Dream Nobel)...
  3.  11:0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본)
  1.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