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개구리에서 획기적인 관절염 치료법 찾았다

[앵커]
물렁뼈로 불리는 연골은 다른 세포나 조직과 달리 한 번 손상되면 쉽게 재생되지 않아 관절염에 걸려도 치료가 쉽지 않은데요.

그런데 국내 연구진이 개구리에서 연골을 재생하는 유전자를 처음으로 발견해 새로운 관절염 치료제 개발 가능성을 크게 높였습니다.

양훼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나이가 들면서 생기는 관절염.

뼈와 뼈 사이 연골이 닳아 염증이 생기는 데, 문제는 한번 손상되면 스스로 재생되지 않아 회복이 어렵다는 겁니다.

그런데 국내 연구진이 손상된 연골을 재생시킬 방법을 처음으로 알아냈습니다.

비밀은 사람과 유전적으로 비슷한 아프리카발톱개구리의 머리뼈 형성 과정에 있었습니다.

관절염이 생기면 특정 효소가 나와 연골을 계속 분해해 염증을 일으키는 악순환이 일어나는데, 이를 끊어주는 유전자를 찾은 겁니다.

특히, 이 유전자는 연골 손상을 억제하는 것은 물론 재생까지 도왔습니다.

[박태주 / UNIST 생명과학부 교수 : ITGBL1이라는 불리는 유전자를 발견하게 되었는데, 이 유전자가 연골 세포에서 발현돼서 연골세포가 연골이 잘 만들어질 수 있도록 하는 기능 외에도 염증반응을 억제해줄 수 있다는 그런 연구결과를 같이 발견하게 됩니다.]

연구진은 이 유전자가 사람의 세포에서도 똑같이 연골 손상을 억제하는 사실을 확인해 치료제 개발 가능성을 높였습니다.

[양시영 / 아주대 의과대학 교수 : 줄기세포로 (치료제 개발을) 했을 때 가장 큰 문제점은 세포의 성질을 잃어버리는 단점을 갖고 있습니다. 하지만 ITGBL1 같은 경우는 연골 세포의 성질을 그대로 유지 시켜줄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훨씬 더 치료적으로 좋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이번 연구결과는 사이언스 자매지 인터넷판에 실렸습니다.

연구진은 관절염 세포치료제 개발을 위한 후속 연구를 진행 중이며, 내년 초 벤처 회사도 세울 예정입니다.

YTN science 양훼영[hwe@ytn.co.kr]입니다.
  1.  08:00과학으로 보는 신화 속 괴물 ...
  2.  09:00한국사 과학탐 한양 VS 경주 ...
  3.  10:00다큐S프라임 <151회> (2)
  1.  [종료] YTN 사이언스 유튜브 채널 구...
  2.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