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고열·복통 동반한 세균성 장염 환자 급증…원인과 예방법은?

[앵커]
무더운 여름철에 자주 발생하는 감염 질환 가운데 하나가 바로 '장염'인데요.

고온다습한 날씨로 음식 속 세균의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식중독에 의한 세균성 장염 환자가 늘어나서 주의가 필요합니다.

그래서 이 시간에는 전문가와 함께 여름철 세균성 장염의 원인과 예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강남 세브란스 병원 소화기내과 박효진 교수, 전화로 연결됐습니다.

해마다 6~8월, 이맘때쯤이면 세균성 장염으로 병원으로 찾는 환자가 늘어난다고 하는데요.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인터뷰]
여름철에 세균성 장염이 흔한 이유는 더위로 음식이 상하기 쉽고, 세균 번식이 잘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세균에 오염된 상한 음식을 잘못 먹게 되면, 음식 자체 또는 세균에서 발생하는 독소 등으로 인해 장염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앵커]
그렇다면 세균성 장염을 의심해 볼 만한 증상, 복통이나 구토 등이 나타나면 어떻게 대처하는 것이 효과적일까요?

[인터뷰]
장염 초기 증상인 복통이나 설사, 구토 등이 나타나면, 가능하면 음식 섭취를 제한하여 위와 장을 쉬게 해주는 것이 좋겠습니다.

이때 이온음료나 물 등으로 수분 섭취는 충분히 하여야 하는데, 수분 섭취만으로도 설사나 복통 등의 증상이 심해진다면, 병원에 내원하여 정맥주사로 수액을 공급 받아야 합니다.

[앵커]
덥다고 차가운 음식을 과도하게 먹는 것도 배탈의 원인이 될 것 같은데요.

차가운 음식을 먹을 때 유의할 점에 대해서도 전해주시죠.

[인터뷰]
여름철에 찬 음식을 먹고 배탈이 잘 나는 이유는 의학적으로 명확하지는 않지만, 찬 음식으로 인해 장운동의 변화가 생겨서 배탈이 날 수 있고, 소화효소의 작용이 감소하는 것이 원인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일반적인 소화효소의 작용은 35~40c에서 가장 원활하게 이루어지기 때문에, 찬 음식을 과도하게 먹을 경우에 소화가 원활하지 않게 일어나고, 이는 배탈의 원인으로 볼 수 있는 것입니다.

[앵커]
교수님, 그런데 이렇게 차가운 음식도 식중독을 일으킬 수 있나요?

[인터뷰]
차가운 음식은 식중독을 일으킨다기보다는, 앞에서 말씀드린 배탈의 원인이 된다고 보는 것이 맞을 것 같습니다.

[앵커]
보통 장염은 특별한 치료를 하지 않아도 자연적으로 낫는 경우가 많잖아요.

그런데 증상이 심하면 합병증의 위험이 생길 수도 있다고 하는데, 사실인가요?

[인터뷰]
면역 기능 차이에 따라 몸 안에 세균 침입 시에 장염 발병이 결정되는데, 건강한 사람은 위산의 살균 작용 및 면역체계의 기능에 의해 장염 증상이 발병하지 않거나, 약하게 앓고 지나가는 경우가 있지만,
동반된 다른 만성질환이 있거나, 면역력이 저하된 사람의 경우, 발열이 동반된 경우, 노인에서 발생한 설사, 혈성 설사가 동반된 경우는 반드시 입원을 요하며, 설사, 구토 등이 지속되면 탈수나 쇼크 등으로 이어질 수 있겠습니다.

[앵커]
식중독에 의한 세균에 의해 장염이 많이 발생하기 때문에 무엇보다 위생에 신경 써야 할 것 같은데요.

여름철 효과적인 위생 관리 방법에 대해서도 알려주시죠.

[인터뷰]
평소 손을 자주 씻으시고, 위생상태가 확인되지 않은 음식은 섭취하지 않는 것이 좋겠습니다.

또한, 여름에는 날 음식 섭취를 되도록이면 삼가야 하겠고, 조리된 음식이라도 오래 보관하지 않고 바로 드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특히, 어패류 등 해산물 같은 경우는 보관 및 손질에 각별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앵커]
세균성 장염 외에도 여름철에 조심해야 할 소화기 질환으로는 또 어떤 것들이 있나요?

[인터뷰]
세균성 장염 외에도 여름철에는 노로바이러스 장염 및 A형 간염 등도 여름철에 조심해야 할 소화기 질환으로 볼 수 있겠습니다.

[앵커]
끝으로 여름철 위와 장 건강을 보호하는데 도움되는 방법, 몇 가지만 전해주시죠.

[인터뷰]
음식의 종류가 중요하다기 보다는, 위생적으로 조리된, 오래되지 않은 음식을 드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또한, 여름철에는 날 음식은 가급적이면 피하시고, 물도 되도록이면 끓여 드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앵커]
강남 세브란스 병원 소화기내과 박효진 교수와 이야기 나눴습니다. 교수님, 오늘 말씀 감사합니다.
  1.  01:15황금나침반 <235회> (4)
  2.  02:00세상탐험 <4회> (3)
  3.  0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4)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