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멕시코 사흘 만에 규모 6.8 강진 또 발생...최소 2명 사망


현지시간 22일 오전 1시 16분쯤 멕시코 서부 미초아칸주에서 규모 6.8의 강진이 발생했습니다.

진앙은 미초아칸주 우루아판시에서 남남서쪽 110㎞ 지점이며 수도 멕시코시티에서는 서쪽으로 약 410㎞ 지점입니다.

강한 흔들림은 수도 멕시코시티를 비롯해 중부 지역에서 주로 감지됐고 인근 할리스코주와 콜리마주에서도 건물 다수가 흔들렸습니다.

멕시코시티 당국은 이번 지진으로 멕시코시티에서 최소 2명이 사망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미초아칸주 우루아판에서는 BBVA 은행 건물 등이 파손됐고 미초아칸주와 게레로주를 해안과 잇는 고속도로에서도 산사태가 발생했습니다.

멕시코 당국은 이번 지진은 지난 19일 2명의 사망자를 낸 규모 7.6 지진의 여진으로 보고 있습니다.










YTN 이상순 (sslee@ytn.co.kr)
  1.  02:30사이언스 스페셜 교통혁명 미...
  2.  03:00국내특선다큐 K-판소리, 시대...
  3.  04:00국내특선다큐 태양을 피하는 ...
  1.  2022년 YTN 사이언스 하반기 외주제작...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