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신규 환자 4만 3,925명...동네 병의원 중심 진단·치료체계 구축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감소세로 돌아서며 안정세를 이어갔습니다.

정부는 이 추세라면 코로나를 일반 의료체계에서 치료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보고 동네 병의원 중심으로 단계적으로 준비하기로 했습니다.

김현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4만 3천여 명.

주중 신규 환자가 가장 많이 나오곤 하는 수요일이지만, 전날보다 6천 명 줄면서 하루 만에 다시 감소세로 돌아섰습니다.

위중증 환자는 383명으로 이틀째 3백 명대를 기록했고, 사망자는 86일 만에 20명대로 떨어졌습니다.

신규 확진자와 위중증 환자, 중환자 병상 가동률 모두 안정적인 모습을 보이면서 새 정부 첫 중대본 회의에선 다음 주부터는 일상회복 안착기 진입 시기를 논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코로나19가 재유행해도 지속 가능한 의료 대응 체계 구축과 일반 의료체계 전환 논의가 본격화된 겁니다.

[손영래 /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 : 일반의료체계의 전환은 안착기 이후 본격적으로 가동될 예정이나, 의료현장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현재도 단계적으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중대본은 먼저, 위중증 환자 관리를 위해 고위험군을 위한 '패스트 트랙'을 도입합니다.

고위험군은 검사 당일 치료제 처방과 입원까지 가능하도록 해 중증 진행을 최대한 막는 겁니다.

또, 검사 따로 진료 따로였던 코로나19 대면 진료 병·의원은 통합 정비되고 안착기 전환과 함께 응급실은 코로나 치료 병상 운영 지원을 중단하고 다시 응급의료만 전담케 하는 겁니다.

분만이나 투석을 할 때도 일반 치료실에서, 공간을 격리하도록 해 임신부나 투석 환자가 '코로나 전담 병상'을 찾아 전국을 헤매던 일은 없어질 전망입니다.

정부는 가을철 재유행 가능성에 대비해 의료기관의 감염병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병상과 인력도 선제적으로 확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YTN 김현아입니다.


YTN 김현아 (kimhaha@ytn.co.kr)
  1.  05:30세상의 모든 이야기 <19회> (본)
  2.  06:00신대동여지도 오감만족, 태안...
  3.  07: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5)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