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필리핀 "미접종자 대중교통 못 탄다"...기본권 침해 논란


필리핀 수도 마닐라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백신 미접종자의 대중교통 이용을 제한해 '기본권 침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국제인권단체 앰네스티는 "백신 미접종자를 상대로 부당한 제재를 가하는 것이 대유행에서 벗어나는 방법은 아니"라면서 "이번 조치는 집 밖에서 근무할 수 밖에 없는 빈곤층에 큰 타격을 준다"고 지적했습니다.

필리핀 인원위원회도 "기본권 행사를 크게 제약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에 대해 필리핀 교통부는 "모든 시민을 보호하고 대중교통 운행 중단 사태를 방지하기 위한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현재 마닐라 일대에서는 백신 미접종자의 대중교통 이용이 금지됐고, 식료품을 사거나 치료 등을 위해 이동할 때도 당국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

앞서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은 지난 6일 TV 담화에서 앞으로 백신을 맞지 않은 사람이 이동 제한 조치를 위반하면 체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YTN 김형근 (hkkim@ytn.co.kr)
  1.  08:00자연의 소리 수중 세계의 소...
  2.  09:00성공 경영 키워드 ESG 코리아...
  3.  09:30브라보 K-사이언티스트 <132...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