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美 국립보건원 "얀센+모더나 부스터샷' 조합이 최고 성능"

미국 제약사 존슨앤드존슨 계열사 얀센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자는 부스터 샷으로 모더나 백신을 맞는 것이 가장 좋은 효과를 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뉴욕타임스는 현지시간 13일 미국 국립보건원 NIH가 450여 명의 지원자를 상대로 임상시험을 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을 확인했다는 내용의 논문을 발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NIH 연구자들은 얀센의 백신을 접종한 지원자가 모더나의 백신을 맞을 경우 항체 수준은 15일 이내에 76배까지 증가한 것으로 확인했습니다.

또 얀센 접종자가 화이자 백신을 부스터 샷으로 맞을 경우엔 항체수준이 35배 높아졌습니다.

반면 얀센 접종자가 부스터 샷으로도 얀센을 접종할 경우엔 항체수준은 4배 증가하는 데 그쳤습니다.

그러나 논문 저자들은 임상시험에 참가한 지원자의 수가 적다는 점을 감안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FDA 자문기구인 백신·생물의약품자문위원회는 오는 15일 회의를 열고 얀센 백신 부스터 샷 권고안을 논의합니다.

일각에선 1회 접종으로 완료되는 얀센 백신은 메신저 RNA 기술을 사용한 화이자나 모더나에 비해 충분한 면역력을 제공하지 못하기 때문에 부스터 샷을 승인해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천500만 명 이상이 얀센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YTN 채문석 (chaems@ytn.co.kr)
  1.  21:30극찬기업 <63회> (4)
  2.  22:00관찰카메라 24시간 여수 밤바...
  3.  23:00애니멀 시그널 <34회> (8)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