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세계 각국 '단계적 일상 회복' 정책 시행...美, 접종 완료 외국인 육로 이동 허용

[앵커]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이 높아지고 확진자가 줄어들면서 세계 각국이 단계적 일상 회복을 위한 정책을 내놓고 있습니다.

미국은 백신 접종을 완료한 외국인들에게 육로 국경을 열기로 했고, 인도는 국내 항공편 탑승률 제한을 완전히 해제했습니다.

김진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미국 정부는 다음 달 초부터 백신 접종을 마친 외국 국적자들이 자동차, 열차, 선박을 통해 미국을 오갈 수 있도록 하는 새 규정을 발표할 계획입니다.

그동안 미국은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바이러스 유입을 막으려고 무역 같은 필수 목적이 없으면 육로 입국을 대거 제한했습니다.

화이자, 모더나, 얀센 등 미국에서 승인한 백신뿐만 아니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처럼 세계보건기구가 승인한 백신도 인정됩니다.

이 같은 새 방역 규제는 코로나19 확산의 위험을 표적 국가가 아닌 개개인 단위로 관리하겠다는 정부 정책의 전환으로 해석됩니다.

인도도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크게 둔화하자 일상생활 복귀 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PTI통신 등 인도 언론에 따르면 인도 민간항공부는 오는 18일부터 국내 항공편 탑승률 제한을 완전히 해제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각 항공사는 18일부터 국내선 좌석을 모두 채운 후 운행할 수 있게 됐습니다.

최근 인도 경기가 살아나면서 국내선 탑승 수요도 급증했지만, 방역 조치로 인해 탑승률은 현재 85%로 제한된 상태입니다.

코로나19 백신접종 완료율이 83%나 되는 싱가포르는 백신 접종률을 더 높이기 위한 대책을 내놓았습니다.

이번에는 백신을 맞지 않는 이들에게 '실질적 불편'을 주는 방식을 택했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을 맞지 않은 사람들은 호커 센터나 커피숍 내에서 음식을 먹거나 음료수를 마실 수 없습니다.

호커 센터는 여러 나라의 음식을 한곳에 모아 놓은 식당으로, 다인종·다문화 국가인 싱가포르에서 많은 이들이 찾는 곳입니다.

당국에 따르면 싱가포르에는 100개가 넘는 호커 센터와 천 개 이상의 커피숍이 있습니다.

YTN 김진호입니다.


YTN 김진호 (jhkim@ytn.co.kr)
  1.  18:00도전 초소형 주택 <12회> (본)
  2.  19: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2)
  3.  20:00배틀봇 시즌4 <27회> (본)
  1.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주제작 ...
  2.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