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남아공 변이의 화이자 백신면역 회피...이스라엘 접종 결과로 확인"

[앵커]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처음 발견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지금까지 가장 효능이 뛰어난 것으로 확인된 화이자-바이오 엔테크의 백신을 통해 형성된 면역을 회피할 수 있다는 것이 이스라엘의 실제 접종 결과 분석을 통해 입증됐습니다.

지금 상황에서 가장 큰 문제는 변이 바이러스라는 사실이 다시 한 번 확인되고 있습니다

강성옥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이스라엘 텔아비브대학과 보건당국 '클라릿'은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의 백신에 대한 회피력을 검증한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두 기관은 화이자 백신을 2차례 접종하고 2주 이상이 지난 시점에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400명과 백신을 맞지 않은 상태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같은 수의 환자 검체에 대한 유전자 서열 분석을 진행했습니다.

그 결과 화이자 백신 접종 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환자 중 남아공발 변이바이러스 감염 비율은 5.4%로, 미접종 상태의 변이 감염 비율, 0.7%의 약 8배에 달했습니다.

이는 화이자 백신의 남아공발 변이 바이러스 감염 예방 효능이 떨어진다는 것을 입증한 것이라고 연구진은 결론을 내렸습니다.

텔아비브대 아디 스턴 교수는 이번 연구가 화이자 백신의 남아공 변이에 대한 취약성을 실제 접종 결과를 통해 확인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연구 결과는 화이자의 최근 연구 결과와 큰 차이를 보이는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화이자는 남아공에서 진행한 시험에서 자사의 백신 예방 효과가 100%로 나타나 현지에서 크게 퍼진 변이 바이러스에도 효력이 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남아공발 변이가 백신의 보호를 무력화하는 것으로 확인됐지만 이스라엘에서는 널리 퍼지지 않았습니다.

아디 스턴 교수는 이스라엘에서 널리 퍼진 "영국발 변이가 남아공 변이의 확산을 막은 것으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스라엘 보건당국은 "이번 연구 결과는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계속 경계심을 늦춰서는 안 된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강조했습니다.

YTN 강성옥입니다
  1.  04:30만기누설 <35회> (본)
  2.  05:00뉴튜브 <9회> (본)
  3.  06:00닥터지바고 다이어트 성공의 ...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