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한은총재, 코로나19 장기화 경고..."소나기 아닌 장마의 시작"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를 경고하며 지금까지 전방위로 이뤄진 은행권 기업 지원 방식의 변화 필요성을 언급했습니다.

은행권에 따르면 지난 22일 이 총재는 은행장 간담회에서 "코로나19 사태가 지나가는 소나기인 줄 알았는데, 장마의 시작일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한다면 대응도 길게 보고 접근할 필요가 있다"며 "금융권이 기업을 지금처럼 전방위적 지원을 계속할 수 있는지, 접근 방식을 바꿔 지원할지 고민해야 할 때가 온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총재는 "좀 더 창의적으로 지원하는 방식이 있을 텐데, 어려운 기업이 영업 방식을 혁신적으로 바꾸면 지원한다든지, 거래은행이 업종 변경을 권고한다든지, 기업의 경영 혁신을 유도할 수 있는 방식으로 지원하는 방안을 생각해봐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동시에 이 총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가계·기업에 대한 지속적 지원 필요성도 강조했습니다.

이 총재는 "코로나19 지원 관련 접근 방식이 다소 달라지더라도 이것이 지원을 거둬들이는 시그널로 이해되거나 지원 의지의 약화로 해석되는 것은 경계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이종수 [jslee@ytn.co.kr]
  1.  09:00다큐S프라임 <169회> (5)
  2.  10:00수다학 <72회> (본)
  3.  10:30브라보 K-사이언티스트 <24회...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