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문재인 대통령 "코로나19 머지않아 종식...심리적 대전환 필요"

[앵커]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주춤한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은 사태가 머지않아 종식될 거라면서 심리적 대전환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기업은 계획대로 투자를 하고 정부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는데, 코로나 확산 이전에 보였던 경기 회복세를 살리는 행보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김도원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6개 대기업 대표, 경제 5단체장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코로나19로 예상치 못한 타격을 입은 경제를 회복시킬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입니다.

문 대통령은 기업의 끊임없는 도전이 국민의 희망이 되고 있다고 평가하며 영화 '기생충'을 예로 들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CJ그룹이 투자한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 작품상을 비롯한 4관왕의 영예를 차지했습니다. 한류 문화의 우수성을 또 한 번 세계에 보여준 쾌거입니다.]

CJ 그룹은 자산순위로는 10위권 바깥이지만, 중국 내 사업 규모와 함께 '기생충'의 성공도 초청에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문 대통령은 방역 당국의 노력으로 코로나19가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면서 기업들은 예정했던 설비 투자를 차질없이 진행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코로나19는 머지않아 종식될 것입니다. 이제는 정부와 경제계가 합심하여 코로나19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경제 회복의 흐름을 되살리는 노력을 기울일 때입니다.]

기업 활동 지원을 위한 과감한 세제 감면과 규제 특례는 물론 금융 지원, 업종별 대책 마련 계획도 밝혔습니다.

하루 전 남대문시장 방문에 이어 소상공인·중소기업 등에 대한 지원도 다시 약속했습니다.

기업인들은 중국 현지 공장의 정상 조업과 적극 행정을 위한 정부 차원의 뒷받침을 요청했습니다.

[박용만 / 대한상의 회장 : 이번 사태에 한해서 정책 감사를 폐지하는 수준까지 파격적으로 운영이 된다면 공무원들이 이번 사태에 대비하는 정책 개발이나 집행에 조금 더 활발히 움직이고…]

문 대통령은 신종 감염병이라고는 하지만 너무 위축돼있다며 '심리적 대반전'이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습니다.

시장 상인부터 대기업 총수까지 차례로 만나면서 발 빠른 분위기 전환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YTN 김도원입니다.
  1.  09:00한국사 과학탐 한양 VS 경주 ...
  2.  10:00다큐S프라임 <151회> (2)
  3.  11:0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본)
  1.  [종료] YTN 사이언스 유튜브 채널 구...
  2.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