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메인로고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내 몸 보고서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日 연구진 "11시간 이상 노동 심근경색 발병 1.6배↑"

하루 11시간 이상 일하는 남성은 7~9시간 일하는 남성보다 심근경색 발생 가능성이 1.6배 높다는 일본 연구진의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일본 국립암연구센터와 오사카대 공동 연구팀은 일본에 사는 40~50대 남성 만5천 명을 20년간 추적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조사 결과 장시간 노동에 의한 심근경색 발병 위험은 50대와 회사원들 사이에서 특히 높았습니다.

조사 시점에 50대였던 남성만 보면 11시간 이상 일하는 남성의 심근경색 발병 위험은 7~9시간 일하는 남성보다 2.6배나 높았습니다.

직종을 회사원으로 한정할 경우에는 11시간 이상 근로 남성의 발병률이 7~9시간 근로 남성보다 2.1배 높았습니다.

연구팀은 회사원과 50세 이상 남성의 경우 피로 회복이 불충분하거나 정신적인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 장시간 노동에 의한 심근경색 발병률이 높은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1.  10:00녹색의 꿈 지하수, 물 이상의...
  2.  11:0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본)
  3.  11:20괴짜과학 <33회> (2)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기획안 공모
  2. YTN사이언스 앵커 모집 공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