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방

발효과학이 빚어낸 전통술, 막걸리

전통술, 민속주라고 하면 곧바로 떠오르는 술 막걸리. 막걸리는 한국인의 오랜 역사와 전통으로 담가져 온 술이다.

고대부터 이어져 와 1800년대부터 막걸리라고 불리기 시작한 탁주는 빚는 방법이나 환경에 따라 저마다 다른 맛을 낸다.

어떤 재료가 들어가느냐, 그리고 발효가 어떻게 이루어지느냐에 따라 막걸리의 맛은 천차만별이다.

막걸리의 맛을 가장 크게 좌우하는 누룩 속 미생물은 각 양조장마다, 온도와 습도 등 환경에 따라 다르게 분포한다.

막걸리의 맛을 유지하기 위해 몇몇 양조장에서는 대대로 내려온 전통 방식을 고수하고 있다. 이들과 함께 막걸리는 현재까지도 깊은 역사와 명맥을 이어오고 있다.

살아있는 그 자체로 과학을 담고 있는 막걸리의 누룩균 안에는 특별한 성분도 함께 들어 있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막걸리에서 암 예방과 혈행 개선 효과에 도움을 주는 성분이 발견되었는데, 이는 발효주로 널리 알려진 막걸리가 가지고 있던 우수한 장점이라고 할 수 있다.

막 걸러진 신선한 술. 민족을 끈끈하게 이어왔고 더 나아가 세계적으로도 주목받기 시작한 술 '막걸리'는 앞으로도 우리 옆에서 다채로운 모습으로 함께 할 것이다.
  1.  05:30황금나침반 <229회> (5)
  2.  06:00브라보 K-사이언티스트 <30회...
  3.  06:30문화카페 휴 <16회> (본)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