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메모리 등 반도체 수요 약화로 한국 수출 감소 가능성"


전 세계 반도체 수요가 약화하면서 한국의 수출 규모도 감소할 가능성이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7일 진단했습니다.

블룸버그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각국의 기준금리 인상 등으로 경제활동이 둔화한 가운데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타이완 TSMC가 투자 축소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면서 이같이 분석했습니다.

통상 한국의 수출은 반도체 수요가 공급을 앞지르는 상황에서 증가했지만, 내년에는 반도체 공급이 수요보다 거의 2배 빠른 속도로 늘어날 것으로 보여 큰 타격을 받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실제 지난달 한국의 정보기술(IT) 산업 수출 규모는 메모리 반도체 수출이 줄어들면서 2년여 만에 처음으로 감소했습니다.

지난 6월에는 반도체 재고가 6년여 만에 가장 가파른 속도로 증가했습니다.

시장조사업체인 트렌드포스에 따르면 한국 수출의 큰 몫을 차지하는 D램 수요는 내년에 역대 최저 수준인 8.3% 증가에 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반면 공급은 14.1%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가트너는 최근 반도체 업계의 올해 매출 증가율 전망치를 종전 14%에서 7.4%로 대폭 내렸으며 내년에는 2.5%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블룸버그는 한국의 수출이 오랫동안 국제 무역 경기와 밀접한 상관관계를 보여왔다면서 한국 수출의 부진은 지정학적 위기와 금리 상승에 직면한 세계 경제에 어려움이 더해질 수 있다는 신호라고 설명했습니다.









YTN 임수근 (sglim@ytn.co.kr)
  1.  03:00국내특선다큐 K-판소리, 시대...
  2.  04:00국내특선다큐 태양을 피하는 ...
  3.  05:00뉴스멘터리 전쟁과 사람 <107...
  1.  2022년 YTN 사이언스 하반기 외주제작...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