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동남아 '수출 딸기' 인기 잇는다...K-농자재도 해외로!


[앵커]
지난 겨울 동남아 지역에서 우리나라 딸기가 큰 인기를 끌었다는 소식, 들어보셨을 텐데요?

농작물뿐 아니라 생육 촉진제 등 우리나라의 이른바 K-농자재도 동남아 등 해외 수출량이 늘고 있습니다.

오점곤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베트남 수도 하노이 시내에 있는 한 재래시장.

수입산 과일을 주로 판매하는 과일 가게를 들어가 봤더니 성주 참외와 국산 배, 포도 등이 먹음직스럽게 진열돼 있습니다.

[투이 / 하노이 수입 과일 가게 주인 : 손님들이 한국 과일을 좋아합니다. 단맛과 아삭아삭함을 특히 좋아합니다.]

앞서 지난 겨울 이곳에선 한국산 딸기의 인기가 대단했다고 합니다.

이런 우리 농산물의 인기뿐 아니라 생육 촉진제와 병해충 잡는 미생물 제재 등 우리 농자재도 베트남 현지에서 사용되고 있습니다.

채소와 꽃을 기르는 하노이 외곽 빈쑤인 농장에서도 한국에서 수입된 생육 촉진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미역 등 해조류에서 추출한 성분을 바탕으로 만든 친환경 제품입니다.

[뚜언 / 베트남 빈쑤인 농장 대표 : 생산량은 20∼30%가량 늘어나고, 사용자에게는 안전한 촉진제입니다.]

베트남에서 한국 농자재를 사용하려면 베트남 농업부 산하 국립비료검증원에서 검증 시험을 반드시 통과해야 합니다.

한국에서 베트남으로 건너온 미생물 제제, 바실러스 균의 일종인데요.

현재 사용 인허가를 위해서 이곳에서 테스트 작업, 검증이 진행 중입니다.

빠르면 9월쯤 허가가 날 것으로 보이는데 현재 13개 종이 이렇게 수입 허가를 위한 테스트 과정에 들어 있습니다.

76개 제품은 이미 수입 허가를 받아 베트남 농업 현장에서 사용되고 있습니다.

[안호근 /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원장 : 한국의 농업 기술과 농기자재 등 제품이 이곳 베트남을 비롯한 동남아시아 지역에 더 많이 수출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습니다.]

우리 농자재 수출 지원을 위한 해외 실증 시험장 지원 사업은 지난 2017년부터 카자흐스탄과 베트남에서 시작했는데 지금은 인도와 러시아 등 5개국으로 늘어나 있습니다.

베트남 하노이에서 YTN 오점곤입니다.








YTN 오점곤 (ohjumgon@ytn.co.kr)
  1.  13:00성공 경영 키워드 ESG 코리아...
  2.  13:3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2)
  3.  14:00테마기행 세기의 절경 루마니...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