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세상만사] 불볕더위와 가뭄에 신음하는 이탈리아


[앵커]
세계적인 관광명소 이탈리아의 소도시에선 이발소나 미용실에서 머리를 2번 감으면 과태료를 물리고 있는데요.

어떤 이유 때문일까요? 화면으로 만나보겠습니다.


- 2022. 6. 22 이탈리아 로마

- 관광객의 발길을 멈추게 하는 것은

- 불볕더위

- 쉬어 갈래요

- 웃는 게 웃는 게 아님

- '움직이기 싫다'

- 물 있는 곳에 사람이 모인다

- 더위 덕분에 대박 난 물장사

- 아이스크림 장사도 대박

[페데릭 슈발리에 / 프랑스 관광객 : 매우 매우 덥습니다. 그늘에 머물고, 물을 많이 마시고 과일을 먹으면서 재충전하려고 합니다.]

[디메지 / 영국 관광객 : 평소에 여기 날씨가 어떤지 모르지만 정말 덥습니다. 확실히 기후 변화의 결과로 생각합니다.]

[스테파노 소르델리 / 로마 거주자 : 5월과 6월의 더위는 예전 같지 않습니다. 6월, 7월, 8월의 40도는 끔찍합니다. 물이 없어서 가뭄도 있고 매우 심각한 문제입니다.]

- 바짝 말라버린 포강

- 가뭄이 너무 심각해서 곳곳에서 극약처방

- 어느 소도시의 시장이 내린 긴급 조치

- "이발소, 미용실에서 머리 두 번 감기면 과태료 70만 원"

- 경제 중심지 밀라노시는 공공 분수대 가동 중단

#폭염과_가뭄에_신음하는_이탈리아 #로마시_불볕더위 #머리_두_번_감기면_과태료_70만_원 #분수대_가동_중단 #Italy_Weather







YTN 방병삼 (bangbs@ytn.co.kr)
  1.  02:00과학으로 풀어보는 신박한 토...
  2.  03:00국내특선다큐 C19가 바꾼 세...
  3.  04:00영상실록 오늘N <35회> (본)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