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기름값 연일 최고치...유류세 인하 37%, 마지노선까지 확대


[앵커]
정부가 고유가에 따른 서민 부담을 덜기 위해 유류세 인하 폭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7%를 추가 인하해 법이 허용하는 최대한도인 37%까지 유류세를 깎아주겠다는 건데요.

기름값은 연일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승윤 기자입니다.

[기자]
전국 주유소 휘발유와 경유 평균 가격은 모두 2,100원대를 훌쩍 넘어서며 연일 최고가를 경신하고 있습니다.

유가 고공행진으로 알뜰 주유소를 찾은 시민들의 바람은 하나같았습니다.

[허범규 / 50대 직장인 : (기름값이) 너무 비싸서 넣기가 굉장히 불편하죠.]

[한원상 / 20대 오토바이 배달기사 : 기름값이 빨리 하루라도 1,800∼1,700원대까지 내려갔으면 좋겠다는 바람이고, 다른 건 바라는 게 없어요.]

이처럼 고유가에 신음하는 서민 부담을 덜기 위해 정부가 유류세를 법이 허용하는 최대한도까지 인하하기로 했습니다.

[추경호 /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유류세 인하 폭을 7월부터 연말까지 법상 허용된 최대 한도인 37%까지 확대하여 석유류 판매 가격의 인하를 유도하겠습니다.]

지난해 말 국제유가 급등과 올해 초 우크라이나 사태 이후 30%까지 끌어올린 유류세 인하 폭을 최대 한도까지 끌어 올린 겁니다.

화물·운송 업계의 유류비 부담을 덜기 위해 경유 유가 연동 보조금 지원 기준 단가를 리터당 1,750원에서 1,700원으로 인하했습니다.

경유 유가 보조금은 기준 가격을 넘어서는 경유 가격의 절반을 정부가 지원하는 방식으로 지급됩니다.

휴가철을 앞두고 국내선 운임 인상 압력도 완화하기로 했습니다.

[추경호 /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국내선 항공유에 대해서는 할당 관세를 적용하여 현재 수입 관세 3%를 0%로 인하함으로써….]

고유가 속에 대중교통 이용을 촉진하고, 서민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하반기 대중교통 신용카드 소득 공제율을 40%에서 80%로 높이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이와 함께 농축수산물과 필수 식품 중 가격 상승 품목은 비축 물자를 방출하거나 긴급 수입하겠다며,

정해 놓은 수입 물량까지는 관세를 거의 부과하지 않는 할당 관세 적용 품목을 확대하는 추가 조치도 검토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YTN 이승윤입니다.








YTN 이승윤 (risungyoon@ytn.co.kr)
  1.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2.  17:00나는 몸신이다 몸 사이즈 확~...
  3.  18:00생존의 법칙 와일드 라이프 ...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