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美 CDC, 원숭이두창 여행경보 2단계로 상향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CDC가 국제 여행자들에게 원숭이두창 주의 수준을 1단계에서 2단계로 상향했습니다.

CDC는 북미, 유럽, 호주 등에서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가 보고됐다는 점을 반영해 통상적인 주의를 기울이라는 1단계에서 경계심을 높이라는 2단계로 높였습니다.

CDC는 "여행자는 피부나 생식기 병변 등을 포함해 질병에 걸린 사람과의 긴밀한 접촉을 피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야생동물 고기를 먹지 말고 아프리카 야생 동물에서 유래한 크림과 로션 등의 제품을 사용하지 말라고 권고하기도 했습니다.

CDC는 일반 대중이 원숭이두창에 걸릴 위험은 현재로서는 작다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나 CDC는 원인을 모르는 새로운 피부 발진이 나타나면 발열과 오한 여부와 상관없이 즉시 병원을 찾고 타인과 접촉을 피하라고 조언했습니다.

감염 가능성이 있다면 전문 의료인이나 공중 보건 공무원의 허가를 받을 때까지 대중교통을 타지 말라고 권고했습니다.

원숭이두창에 감염되면 발열·두통·근육통·임파선염·피로감 등 천연두와 유사한 초기 증상이 나타나고 이후 피부에 물집과 딱지가 생깁니다.

감염자는 통상 수주 내에 회복되지만 중증에 빠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잠복기는 보통 7∼14일이지만 짧게 5일 만에 발병하거나 길게 21일까지 지속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CDC에 따르면 23일 기준으로 모두 16개국에서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가 보고됐습니다.








YTN 김원배 (wbkim@ytn.co.kr)
  1.  14:00다큐S프라임 <259회> (2)
  2.  15:00야생의 강자 사막 동물의 생...
  3.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