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다보스포럼'서 러 침략 규탄...스타벅스도 완전 철수


[앵커]
2년여 만에 열린 스위스 다보스포럼에서는 러시아에 대한 제재 강화 등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한 규탄의 목소리가 이어졌습니다.

맥도날드에 이어 스타벅스도 러시아에서 완전히 철수하기로 하는 등, 러시아는 안팎으로 곤혹스러운 상황입니다.

김응건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2년여 만에 열린 스위스 다보스 포럼, 세계 정·재계 주요 인사가 모인 이번 회의의 최대 이슈도 우크라이나 전쟁입니다.

화상 연설에 나선 젤렌스키 대통령은 우크라이나가 러시아의 진군을 멈추게 했다며 국제사회의 지원을 호소했습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 우크라이나 대통령 : (우크라이나 재건과 무기 공급을 위해) 매달 최소 50억 달러의 재정 지원이 필요합니다.]

특히 석유 금수와 은행 거래 차단, 무역 중단 등 러시아의 공격을 멈추기 위해 최대한의 제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 우크라이나 대통령 : (제재를 통해) 러시아나 이웃 국가와 전쟁을 하려는 잠재적 침략국이 그런 행동의 결과를 바로 알게 될 것입니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와 제2 도시 하르키우에 집중 포격을 가하는 등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습니다.

동맹국 벨라루스와 정상회담에 나선 푸틴 대통령은 국제사회의 제재에 루블화 결제로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있다고 자평했습니다.

[블라디미르 푸틴 / 러시아 대통령 : 일부 상품 결제를 러시아 화폐인 루블화로 전환하고 있습니다. 이는 루블화를 강화하는 데도 도움을 줍니다.]

하지만 UN 제네바 대표부에서 근무하는 베테랑 외교관이 우크라이나 침공을 비판하며 사임하는 등 러시아 내부의 동요도 커지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전쟁을 기획한 사람들이 원하는 것은 영원히 권력을 누리는 것이라며, 사실상 푸틴 대통령을 겨냥했습니다.

또 맥도날드에 이어 세계 최대 커피 업체인 스타벅스도 15년 만에 러시아에서 완전히 철수하기로 하는 등 서방 기업들의 러시아 탈출 행렬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YTN 김응건입니다.







YTN 김응건 (englekim@ytn.co.kr)
  1.  01:00지구멸망 최후의 날 대멸종 (2)
  2.  02:00드론히어로즈 : 국가대표 드...
  3.  03:00녹색의 꿈 철새가 돌아왔다 (2)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