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질병청 "원숭이두창, 국내서 진단검사 가능...관리대상지정 검토"


질병관리청은 최근 유럽과 미국에서 원숭이두창이 확산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국내 발생에 대비해 검사체계 구축을 완료했다고 밝혔습니다.

원숭이두창은 발열과 오한·두통·림프절부종과 함께 전신, 특히 손에 수두와 유사한 수포성 발진이 퍼지는 것이 특징인 바이러스성 질환입니다.

2∼4주간 증상이 계속되고 대부분 자연 회복하지만, 세계보건기구가 밝힌 치명률은 3∼6%입니다.

질병청은 2016년 원숭이두창 진단검사법과 시약의 개발·평가를 완료했으며, 현재 질병청에서 실시간 유전자검사를 통해 감염 여부 진단이 가능하고 설명했습니다.

질병청은 진단검사 체계 구축을 통해 원숭이두창이 국내에 유입됐을 때 신속히 환자를 감별할 수 있어 유행을 효과적으로 차단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원숭이두창의 해외 발생 상황을 주의 깊게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앞으로 상황 변화에 따라 '관리대상 해외감염병'으로 지정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YTN 신현준 (shinhj@ytn.co.kr)
  1.  01:00천 개의 비밀 어메이징 스토...
  2.  02:20지구 최악 재난 보고서 항공...
  3.  0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4)
  1.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한 길 사람 속은? 별소리 다 듣겠네 과학의 달인 사이언스 in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