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WHO "오미크론 확산...환자 급증·보건시스템 압박 우려"

[앵커]
WHO는 오미크론 변이의 확산에 따른 환자 급증과 보건시스템 압박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돌연변이가 많은 변이인 만큼 백신을 무력화하고 전염성도 더 높을 수 있다는 겁니다.

보도에 이상순 기자입니다.

[기자]
현지시각으로 29일 열린 세계보건기구, WHO 보건장관회의는 경고로 시작됐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 WHO 사무총장 : 고도로 돌연변이된 '오미크론 변이'가 출현한 것은 우리 상황이 얼마나 위험하고 불안정한지 분명하게 보여주는 것입니다.]

WHO는 오미크론 변이에서 많은 돌연변이가 발견된 점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백신으로 얻은 면역을 무력화하고 전염성을 더 높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사실이라면 환자가 급증하고 보건시스템이 압박받으면서 사망자도 크게 늘 수 있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 WHO 사무총장 : 우리는 공포와 태만의 사이클 속에 살고 있습니다. 어렵게 얻은 것들이 순식간에 사라질 수 있습니다.]

오미크론 변이와 연관된 사망 사례는 아직 보고되지 않았습니다.

이런 가운데 오미크론 변이용 백신 개발까지는 적잖은 시간이 필요해 보입니다.

미국 제약사 모더나는 새 백신을 개발해 대량 공급하려면 최소 몇 달이 걸릴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모더나의 방셀 CEO는 오미크론 변이가 현재 백신의 효과에 얼마나 영향을 미칠지 판단하려면 최소 2주 이상 걸릴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예방 효과가 얼마나 많이 떨어지느냐에 따라 현재보다 많은 용량을 접종해야 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부스터샷의 경우 1∼2회차 백신 용량의 절반을 투여하지만, 오미크론 변이의 전염성을 고려해 처음만큼 용량을 높일 수 있다는 뜻입니다.

방셀 CEO는 고위험군이나 면역체계가 손상된 사람, 고령층은 4번째 접종이 필요할지 모른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이상순입니다.


YTN 이상순 (sj1029@ytn.co.kr)
  1.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2.  24:00뷰티풀 코리아 경상도 (7)
  3.  01:00야생 생존의 법칙 몽골 평원...
  1.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
  2. [종료]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