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공급망 위기 최악 지났다"...인력난은 내년에도 이어질 듯

[앵커]
세계 경제회복의 발목을 잡아온 공급망 병목 현상이 점차 풀리는 조짐을 보이기 시작했다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미국 항구의 물류난이 정점을 지났고, 아시아에서 공장가동이 속속 정상화되는 등 최악의 위기는 지났다는 신호들이 이어졌습니다.

이광엽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미국 최대 항구인 로스앤젤레스와 롱비치항에서 입항 대기 선박이 서서히 줄기 시작했습니다.

항만 인력 부족으로 컨테이너를 가득 싣고 항구 밖에서 마냥 기다리던 선박들이 지난 19일 86척에서 사흘 만에 71척으로 줄었습니다.

화물 트럭 기사들을 구하기 어려워지자 운전 교습소에는 수강생들이 몰려들기 시작해 구인난 해소에 파란불이 켜졌습니다.

[티에르노 베리 / 美 캘리포니아 트럭운전교습소 수강생 : 수요가 많은 일자리에 속하고 싶습니다. 사람들의 물품을 이곳저곳 운송하면 의미가 있을 것입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미국의 항구 물류난이 진정세로 접어들었고, 아시아 국가들의 저조한 가동률도 정상 수준으로 복귀해 공급망 위기가 완화 조짐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말레이시아와 베트남 등 국가들에서 코로나 감염 재확산이 지난 몇 주 사이 줄면서 반도체와 섬유제품 공급에 숨통이 트였습니다.

'세계의 공장'인 중국은 다시 석탄 화력발전을 늘리도록 허가해 에너지난으로 축소된 공장가동률이 높아졌습니다.

월마트와 홈디포, 타겟 등 미국의 대형 유통회사들은 블랙 프라이데이 시즌에 대비해 상품 재고를 지난주까지 모두 확보했습니다.

코로나로 억눌린 소비를 맞추기 위해 할인 행사 시작을 이번 달부터로 대폭 앞당겨 경제회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관측됩니다.

[캐서린 컬렌 / 미국소매업연맹 국장 : 유통점들이 주문이 밀려 소비자가 물품을 제때 찾지 못할 때에 대비해 할인행사를 일찌감치 여유 있게 내놓았습니다.]

경제분석기관인 '옥스퍼드 이코노믹스'는 글로벌 공급망 위기가 최악의 상황은 지난 것으로 평가했습니다.

하지만 많은 국가들이 항만과 물류, 공장 등 산업 현장에서 여전히 심각한 노동력 부족을 겪고 있어서 인력난은 내년에도 이어질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YTN 이광엽입니다.


YTN 이광엽 (kyuplee@ytn.co.kr)
  1.  21:00다큐S프라임 <231회> (본)
  2.  22:00코로나19 1년 이후의 세계 St...
  3.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1.  2022년 YTN사이언스 상반기 외주제작 ...
  2.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