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한미 등 30개국, 랜섬웨어 대응 가상자산 세탁 차단 협력키로

한국과 미국을 비롯한 30여 개국이 전 세계적으로 증가하는 랜섬웨어 공격에 대응하기 위해 비트코인과 같은 가상자산 자금세탁을 차단하는 등 적극적인 국제 공조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한국과 미국, 영국, 독일, 프랑스, 일본 등 30여 개국은 미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 NSC 주관으로 13∼14일 열린 '랜섬웨어 대응 이니셔티브' 화상회의에 참석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고 외교부가 15일 전했습니다.

공동선언문에는 랜섬웨어 대가 지급과정에서의 가상자산 자금세탁 차단을 위한 규제·감독·조사 관련 협력이 명시됐습니다.

랜섬웨어를 활용하는 해커들은 가상화폐의 경우 출처를 알기 어렵고 수사망을 피하기 쉽다는 점을 고려해 이를 대가로 요구하는 경우가 많은 것을 고려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외에도 법집행기관과 안보당국, 사이버안보기관 간의 협력 적시 추진, 사이버 범죄 대응과 역량 강화를 위한 외교적 협력 강화, 네트워크 회복력 증진 등이 선언문에 담겼습니다.

랜섬웨어는 '몸값'(Ransom)과 '소프트웨어'(Software)를 합성한 단어로, 시스템을 잠그거나 데이터를 암호화해 컴퓨터를 사용불능 상태로 만들고 이를 풀어주는 조건으로 금전을 요구하는 방식의 악성 프로그램을 뜻합니다.

미국은 특히 러시아와 중국, 북한 등의 랜섬웨어 공격 대응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YTN 김진호 (jhkim@ytn.co.kr)
  1.  10:40애니멀 시그널 <39회> (9)
  2.  11:40리얼수선예능 고쳐듀오 시즌3...
  3.  12:40코로나19 1년 이후의 세계 Ho...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