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옥스퍼드 연구진 "감염됐다 나아도 변이 재감염...백신 맞아라"

코로나19에 걸렸다가 회복됐더라도 변이 바이러스 때문에 재감염될 우려가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현지 시간 17일 가디언은 영국 옥스퍼드대 연구진이 지난해 4월부터 6월까지 코로나19에 감염된 보건 종사자 78명의 혈액 샘플을 분석해 6개월간 면역 반응을 추적 관찰한 결과 이같은 사실을 얻었다고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대상자들은 감염에 따른 증상이 있는 사람과 없는 사람이 포함돼 있었고 분석 대상은 바이러스의 세포침투를 막는 여러 항체, 항체를 만들고 질병을 기억하는 B세포, 감염된 세포를 공격해 제거하는 T세포였습니다.

1개월 차 조사에서는 미약한 면역반응을 보인 사람 대다수가 6개월 차 조사에서 영국발 알파 변이를 중화하는 항체가 아예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또 유증상자 대부분은 6개월 뒤 측정 가능한 수준의 면역반응이 나타났지만 무증상자의 90% 이상은 면역반응이 보이지 않았습니다.

엘리너 반즈 옥스퍼드대 실험의학 교수는 감염력이 있다고 해서 반드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면역력이 생기는 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백신을 접종할 경우 면역 반응이 견고하지만, 감염에 따른 면역 반응은 사람에 따라 다양한 차이를 보이는 만큼 감염의 예방 효과에 의지해서는 안 되며 감염력이 있는 사람도 백신을 접종하라고 권고했습니다.

김정회 [junghkim@ytn.co.kr]
  1.  01:00관찰카메라 24시간 한중일 미...
  2.  02:00애니멀 시그널 <22회> (5)
  3.  03:00정글은 살아있다 열대의 낙원...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