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교활해진 그놈의 목소리' 17개 공개...보이스피싱의 진화

[앵커]
'설마 설마' 하다가 자신도 어처구니없이 당하는 보이스 피싱 등의 금융사기가 최근 매우 교활해졌습니다.

당국은 최신 보이스피싱 수법을 파악할 수 있는 음성파일 17개를 공개하고, 메신저 피싱 예방을 위한 온라인 체험 프로그램 제공에 들어갔습니다.

보도에 김상우 기자입니다.

[기자]
"검거현장에서 대량의 신용카드와 대포통장이 압수가 되었구요. 네 "

보이스 피싱의 새 유형은 크게 3가지.

첫째, 피싱의 대명사처럼 여겨졌던 연변 말투의 어눌한 남성 대신 부드러운 목소리의 여성이 등장했다는 것입니다.

"금전적인 대가를 받으시고 양도를 한 건지 아니면 명의를 도용당한 피해자인지"

두 번째는 낮은 톤의 신뢰감을 주는 목소리의 서울 표준어를 사용하는 남성이 전화를 거는 등 상대방의 불안 해소 기법이 진화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네이버라는 사이트에 중고물품 사고파는 중고나라라는 카페가 있습니다. 네. 이용하십니까. (네 이용합니다.)"

특히 전문용어 등을 섞어가며 심리적 압박을 가하기도 합니다.

"개설하신 계좌는 어느 금융권은 어느 금융권이죠. (농협이요.) 제3자 발생하면 절대 안되는 사안이구요. (네.)"

세 번째는 전형적 수법인 수사관 등을 사칭하는 두 명 이상의 역할 분담 각본이 이전보다 훨씬 잘 짜여졌다는 점입니다.

[임연준 / 금융감독원 불법금융대응단 조사역 : 검찰 수사관 등을 사칭해서 잡음이나 제3자 목소리가 유입되면 증거자료가 안된다는 이유를 들면서 피해자들을 고립된 공간으로 유도해서 제3자의 간섭과 도움을 차단하는 특성이 있습니다.]

당국은 새 유형의 보이스피싱 음성파일 17개를 공개하고, 최근 급증하고 있는 문자 메신저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온라인 체험 프로그램 제공에 들어갔습니다.

YTN 김상우[kimsang@ytn.co.kr]입니다.
  1.  19: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2)
  2.  20:00야생의 강자 적자생존 (본)
  3.  21:00애니멀 시그널 <16회> (본)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