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아마존, 지난 10년간 CO₂배출량이 흡수량보다 20% 많아

지구의 허파로 불려 온 브라질 아마존 열대우림이 예상과 달리 지난 10년간 이산화탄소를 흡수한 것보다 배출한 양이 20%가량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 오클라호마 대학 미생물·지구생물학 교수 샤오샹밍 박사 등이 참여한 국제 연구팀은 2010~2019년에 브라질 아마존 유역에서 배출한 이산화탄소가 166억t에 달했지만 흡수한 양은 139억t에 그쳤다는 연구 결과를 과학 저널 '네이처 기후변화'에 발표했습니다.

연구팀은 새로 개발된 위성 자료 분석 방법을 활용해, 지상 생물량과 숲 면적 등으로 아마존 숲이 흡수해 저장하는 이산화탄소 양과, 화전과 벌목 등으로 숲이 파괴되면서 다시 대기로 방출되는 이산화탄소 양을 비교해 이 같은 결과를 얻었습니다.

연구진은 특히 벌목과 화전 등에 의한 아마존 숲 파괴에 우려를 나타냈으며, 벌목과 화전으로 숲의 기능을 떨어뜨리는 것이 노골적인 숲 파괴보다 훨씬 더 많은 이산화탄소를 배출한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밝혀냈습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아마존 열대우림의 60%를 차지하는 브라질 유역만을 대상으로 한 것으로, 아마존 전체로 따질 땐 아직은 배출과 흡수량이 비슷할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1.  19:00애니멀 시그널 <10회> (5)
  2.  20:00더 이슈진단 코로나19 <44회>...
  3.  20:30비욘드 아이-시각, 그 너머의...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