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3월 감염 위험 커진다..."변이 증가·등교 확대·거리두기 완화"

[앵커]
방역당국은 3월, 감염 위험이 더 커질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감염력이 더 센 것으로 알려진 변이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늘고 있는 데다, 등교 개학이 확대되고 거리두기 완화로 경각심이 느슨해진 것도 요인으로 꼽았습니다.

김문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방역 당국은 향후 코로나19 확산세를 막는 가장 큰 관건으로 전파 속도가 빠른 변이바이러스를 꼽았습니다.

변이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이 2월 셋째 주 119건에서 3월 1일 현재 156건으로 계속 늘고 있기 때문입니다.

현재 영국과 남아공 변이바이러스 감염자는 각각 133명과 17명이고, 브라질 변이바이러스 감염자는 6명을 기록 중입니다.

모든 해외 입국자에 대한 PCR 검사를 의무화하고 격리와 검사를 강화하고 있지만 우려는 줄지 않고 있습니다.

국내에서 막 접종을 시작한 백신이 변이에는 효과가 떨어진다는 연구 결과도 나오고 있어섭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 지난주 이후에 신규로 확인된 14명의 변이 바이러스 감염자는 모두 해외 유입이었으며, 2명은 검역단계, 12명은 입국 후 자가격리 중에 실시한 검사에서 확진되었습니다.]

이달부터 유치원과 모든 학교의 등교와 대면 수업이 확대되는 점도 마찬가집니다.

정부는 마스크 착용과 사적 모임 금지 등 교내방역이 철저히 이행될 수 있도록 관리해 나간다는 방침입니다.

이밖에 거리두기 완화로 접촉이 증가하면서 전국 곳곳에서 집단감염 등이 속출하고 있는 점도 문제입니다.

특히, 공간이 밀폐된 중·소 규모 제조업 사업장과 외국인 근로자의 확진자 증가도 감염확산 위험요소로 꼽혔습니다.

방역 당국은 거리두기 완화와 함께 날이 풀리는 이달부터 여행이나 모임 등의 증가로 감염 위험이 더 높아질 수 있다며 방역수칙을 준수할 것을 거듭 당부했습니다.

YTN 김문경입니다.
  1.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2.  17:00리얼수선예능 고쳐듀오 시즌3...
  3.  18:00치명적 바이러스 코로나19 박...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