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P2P 투자' 대대적 광고 뒤...토스 제휴업체 잇단 피소

[앵커]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통해 부동산 소액 투자를 한 투자자들이 집단 소송에 나선다는 소식, YTN이 단독 보도해드렸는데요.

토스가 대대적으로 광고하며 제휴한 투자업체가 분양 사기로 피소된 업체의 상품을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투자업체 수사에 이어 토스에 대한 수사로도 이어질지 관심입니다.

박기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2017년 P2P 투자업체 5곳과 제휴해 부동산 소액 투자 서비스를 출시한 토스.

앱에 등록한 토스 계좌로 쉽게 투자를 할 수 있다는 장점에 사람들이 몰렸습니다.

소액 투자 상품의 인기가 커지자 다른 핀테크 업체들도 앞다퉈 P2P 업체와 제휴를 맺었고,

P2P를 통한 국내 누적 대출액은 4년 만에 18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토스는 관련 시장을 이끌며 규모를 키웠다고 자평했습니다.

[이승건 / '토스 운영' 비바리퍼블리카 대표 (지난 2019년 12월) : 이미 시장에서 한 번도 존재한 적이 없던 서비스를 토스는 늘 시장에서 항상 앞서서 가장 먼저 런칭 했을 뿐만 아니라 이것이 업계 표준으로 자리 잡으면서 수많은 IT 기업이라든지 금융기관들이 토스의 서비스를 참고해서….]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투자 상품에서 문제가 드러나기 시작했습니다.

지난 2019년 토스에서 광고한 김해의 한 오피스텔 상품은 1년도 안 돼 수익금이 연체됐습니다.

투자자들이 이걸 판 P2P 업체를 고소했는데, 수사 결과 투자금을 대출받은 건설업자가 허위 분양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김재범 / '토스' 부동산 소액투자자 : 정상적인 상품을 토스 플랫폼에서 거래하게 하긴 했나 하는 의구심이 들면서 진짜 분노도 들었고, 배신감도 많이 들었습니다.]

제주도의 한 타운하우스 투자 상품도 불법 건축물로 확인되는 등 비슷한 사례가 잇따랐습니다.

해당 P2P 업체는 상품에 문제가 있는 줄 몰랐다고 주장했지만, 경찰은 부실을 알고도 팔았는지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양태영 / 'P2P 업체' 테라펀딩 대표 : 저희가 그렇게 짧은, 단기적인 시각을 가지고 사업을 하진 않았어요. 채권 추심 열심히 하는 것 말고는 선관주의 의무 다하는 게 저희가 할 수 있는 최선인 것 같아요.]

수사를 받게 된 업체와 제휴한 토스에도 비난의 화살이 향하자 토스는 다음 달부터 피소된 업체와 계약을 종료하기로 했습니다.

[토스 관계자 : P2P 투자하시는 수요 자체가 많이 줄었고, 처음으로 광고 계약 만료가 돌아온 테라펀딩과는 재계약을 안 하기로 했고….]

투자업체의 혐의가 확인되면 제휴했던 토스로도 수사가 확대될 것으로 보입니다.

등장 5년 만에 천억 원 넘는 매출을 달성하며 인터넷 은행 출범까지 추진하고 있는 토스,

눈부신 급성장의 이면엔 투자자들의 아우성이 깔려 있었습니다.

YTN 박기완[parkkw0616@ytn.co.kr]입니다.
  1.  14:00야생 생존의 법칙 코스타리카...
  2.  15:00야생의 강자 <16회> (3)
  3.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