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사막의 땅' 텍사스에 눈 내려...30년 만의 한파

[앵커]
미국 남부 텍사스 주에 기록적인 한파와 눈보라가 몰아치면서 겨울 폭풍 경보가 발효됐습니다.

30년 만의 한파로 곳곳에서 정전과 교통사고가 발생해 미 백악관은 연방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보도에 채문석 기자입니다.

[기자]
미국 텍사스 주의 유명 관광지인 알라모, 텍사스 독립전쟁의 요새로 모래사막이었던 이곳에 보기 드문 눈이 내렸습니다.

[케빈 제임스 / 샌 안토니오 거주 : 샌안토니오에서 왔는데 알라모에 눈이 내리네요. 이렇게 눈이 내리는 날을 보게 될 줄 생각해본 적이 없었습니다.]

미국 텍사스 주에 이례적으로 겨울 폭풍경보가 발효됐습니다.

하루 사이에 영상 2도의 기온이 영하 22도까지 떨어지면서 연방 비상사태도 선포됐습니다.

텍사스 주도인 휴스턴 지역에서는 3백만 명이 한파로 인한 정전으로 어둠 속에서 밤을 지새웠습니다.

인근 공항도 악천후로 폐쇄됐습니다.

갑작스런 눈으로 교통사고도 잇따라 고속도로도 막혔습니다.

미국 국립기상청은 텍사스 전체에 평균 5~15cm의 눈이 쌓이고, 북부 일부 지역에는 30cm가량 폭설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습니다.

폭염과 모래사막으로 유명한 텍사스가 눈으로 뒤덮인 것은 북극 한파 때문입니다.

유럽에서도 혹한으로 몸살을 앓았습니다.

그리스에는 한랭전선으로 사흘 사이 기온이 20도 이상 떨어지면서 12년 만에 큰 눈이 내렸습니다.

평년 기온이 영상인 터키의 이스탄불에서도 이례적으로 눈이 내렸습니다.

폴란드에서는 기온이 크게 떨어지면서 모래로 덮여 있을 해안가가 북극처럼 눈과 얼음으로 뒤덮이는 진풍경이 연출됐습니다.

YTN 채문석입니다
  1.  14:00야생 생존의 법칙 코스타리카...
  2.  15:00야생의 강자 <16회> (3)
  3.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