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바이든, 취임 하루 앞 워싱턴 입성...길목마다 병력 배치

[앵커]
취임식을 하루 앞두고 조 바이든 차기 미국 대통령이 워싱턴에 입성하면서 워싱턴DC는 보안이 극도로 강화된 가운데 초비상 상태에 들어갔습니다.

주요 길목 곳곳에는 무장 군인이 경계를 서는 등 국방부가 허용한 최대 규모의 주 방위군이 배치됐고 극우 단체와 관련 있는 병력은 임무에서 배제되고 있습니다.

워싱턴 강태욱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기자]
취임식을 하루 앞두고 바이든 당선인은 자택이 있는 델라웨어주를 떠나 워싱턴DC로 이동했습니다.

백악관 영빈관에서 밤을 지낸 뒤 취임식에 참석하기 위해서입니다.

[조 바이든 / 미국 차기 대통령 : 아시다시피, 우리 가족에서 우리가 공유하고 있는 가치, 우리가 추구하는 성격,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 모든 것은 가정으로부터 온 것입니다. 이 모든 것은 델라웨어에서 비롯된 것입니다.]

이 때문에 경호와 보안 수준이 최고 단계로 올라갔습니다.

의사당 주변 철제 담벼락에는 날카로운 날이 달린 차단막이 추가됐습니다.

인근 주와 워싱턴DC를 연결하는 다리가 폐쇄됐고 강 주변도 봉쇄됐습니다.

경호 당국은 워싱턴DC 중심부에 특별 허가를 받은 차량만 허용하는 레드존과 주민과 차량 등을 허용하는 그린존을 각각 지정했습니다.

주 방위군은 국방부가 취임식 보안 강화를 위해 허용한 최대 규모인 2만 5천 명가량이 배치됐습니다.

취임식이 열리는 의사당에서 백악관으로 이어지는 도로 가운데 한 곳입니다. 이처럼 곳곳마다 방위군들이 무장한 채 배치돼 경계에 들어갔습니다.

이런 가운데 극우 단체와 연관성이 확인된 방위군들은 취임식 임무에서 배제됐습니다.

연방수사국, FBI는 보안 위험을 줄이기 위해 방위군의 신원 조회를 강화해 관련성이 있는 경우 임무에서 제외하기로 했습니다.

워싱턴에서 YTN 강태욱[taewookk@ytn.co.kr]입니다.
  1.  21:00애니멀 시그널 <3회> (본)
  2.  22:00야생 동물가족 생존기 동물들...
  3.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