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50~64살 성인과 교정시설 수감자도 우선 접종대상"

[앵커]
정부는 백신 우선 접종 대상에 50살에서 64살까지 성인과 교정시설 수감자를 포함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또 백신 비용뿐 아니라 접종에 필요한 시행 비용까지 완전 무료로 할지 여부 등을 포함한 세부 접종계획을 이번 달 내에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보도에 박홍구 기자입니다.

[기자]
정부는 그동안 의료기관 종사자와 집단시설 생활자, 65세 이상 노인 등을 우선 접종 대상으로 고려해 왔습니다.

하지만 여기에 50~64세 성인이 포함됐습니다.

또 교정시설 수감자와 직원까지 들어가 최대 3천6백만 명이 우선 접종대상으로 지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정은경 / 질병관리청장 : 3,200만~3,600만 정도로 추정하고 구체적인 명단과 또 규모에 대한 파악을 지자체, 관계부처, 관련 협회를 통해서 받고 있는 상황입니다.]

백신은 도입 시기나 대상자 우선 순위를 고려해야 하기 때문에 개인이 특정 제품을 선택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따라서 가장 먼저 접종할 고위험군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을 가능성이 큽니다.

[정은경 / 질병관리청장 :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접종을 시작할 예정이고요. 현재 코백스에서 제공받는 제품의 종류와 시기가 아직 좀 불확실한 면이 있어서 그 부분이 변동 가능성이 있고...]

우선 접종 대상자는 백신은 물론 접종 시행 비용까지 무료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정은경 청장은 다만 우선 접종에 포함되지 않은 대상은 시행 비용의 재원과 구체적인 부담 액수 등에 관한 논의가 마무리되지 않았다고 여지를 남겼습니다.

따라서 2분기부터 들어올 모더나와 화이자 백신을 맞을 경우 콜드체인과 접종센터 운영 비용 등을 부담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정부는 이와함께 백신의 불확실성을 고려해 현재 5천600만 명분의 백신을 확보한 상태이지만 백신의 면역 기간과 재접종의 불확실성도 있어 추가 확보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5천6백만 명분은 전체 국민으로 따져도 100%가 넘고, 백신 접종 허가 연령인 청소년을 제외한 인구 4천400만 명과 비교하면 120% 정도가 되는 물량입니다.

정부는 이번 달 중에 백신 접종을 위한 세부계획을 확정 발표할 방침입니다.

YTN 박홍구입니다.
  1.  09:00다큐S프라임 <185회> (6)
  2.  10:00리얼수선예능 고쳐듀오 시즌3...
  3.  11:0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본)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