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영하 17도에 덜덜...' 변전소 화재로 3만 8천여 가구 정전·단수

[앵커]
북극 한파가 몰아친 와중에 인천에서는 3만 8천여 가구가 정전과 단수로 추위에 떨었습니다.

근처 변전소에서 난 불 때문인데, 출근 시간대까지 겹치면서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김지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아직 동이 트지도 않은 어두운 새벽.

건물에서 희뿌연 연기가 쉴 새 없이 피어오릅니다.

불 꺼진 도로에는 소방차 경적 소리와 함께 불빛만 번쩍입니다.

한국전력 신부평변전소에서 불이 난 건 새벽 6시쯤.

발전소에서 생산한 전기를 변환하는 1층 변전실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방인력 100여 명은 급히 장비 40여 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에 나섰습니다.

불은 1시간 10분 만에 꺼졌는데요. 화재 여파로 부평구와 계양구 일대 3만8천 세대 넘게 전기와 수돗물 공급이 끊겼습니다.

이 탓에 영하 17도 한파 속에 주민들은 온수는 물론 난방기도 쓰지 못한 채 추위에 떨었습니다.

[노기영 / 인천 갈산동 : 한 6시 정도 일어나서 보니까 추운 느낌이 들어서 보니까 전원이 다 꺼져있더라고요. 저희 집만 그런가 해서 차단기도 열어보고….]

특히 출근시간대라 제대로 씻지 못하고 나가거나 지각하는 등 큰 불편이 이어졌습니다.

[정혜빈 / 인천 갈산동 : 헤드라이트 찾아서 휴대전화 불빛으로 불빛 보면서 준비하고…. 물이 끊겨서 1시간 동안 씻지도 못하고 준비도 못 해서 지각했어요.]

정전이 발생했다는 신고만 70여 건, 승강기에 갇혔다는 신고도 13건 접수됐습니다.

한국전력은 다른 변전소에서 전기를 끌어와 불이 난 지 1시간 40분 만에 전기 공급을 재개했습니다.

1차 조사 결과, 변전실 안에 있는 변압기에서 처음 불이 붙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한전 관계자 : 전력공급 설비 일부에서 고장이 나서 정전이 됐고요. (한파) 원인 규명을 해봐야 하기 때문에 아직 정확하게는 알 수 없습니다.]

한전은 소방과 함께 합동 정밀 감식을 진행해 정확한 화재 원인을 파악할 방침입니다.

YTN 김지환[kimjh0704@ytn.co.kr]입니다.
  1.  15:00야생의 강자 <10회> (4)
  2.  16:00문화유산 세계여행 <18회> (5)
  3.  17:00야생 동물가족 생존기 <10회>...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